첫 출하 시작 … 전국적 인기
온라인 쇼핑몰 등 통해 판매


11일 이차영 괴산군수가 괴산 장연면의 옥수수 재배농가를 방문해 출하작업에 참여하고 있다. 김영 기자

[충청투데이 김영 기자] 전국적으로 인기를 얻고 있는 ‘괴산대학찰옥수수’가 11일부터 출하가 시작됐다.

괴산대학찰옥수수는 높은 당도와 담백한 맛이 일품이다. 이에 △2011년 농림축산식품부 지리적 표시 77호 등록 △5년 연속 농식품 파워브랜드 선정 △한국능률협회 경영인증원으로부터 웰빙상품으로 선정되며 자타 공인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농·특산물로 자리잡고 있다. 여기에 냉동포장으로도 가공·판매되면서 사계절 내내 소비자들로부터 꾸준한 사랑을 받고 있다.

올해 괴산지역 내 대학찰옥수수 재배농가 수는 총 1895개로, 총 1161㏊의 면적에서 1만449t이 생산될 전망이다.

11일 괴산대학찰옥수수 첫 출하에 들어간 괴산군은 본격 수확을 앞두고 △대도시 자매결연지 사전 주문 △도·농 직거래행사 추진 △대도시 광고매체 및 SNS(사회관계망서비스) 활용 홍보 △온라인 쇼핑몰 '괴산장터'(www.gsjangter.go.kr) 운영 △산지 직거래 판매 △농협 수매 등 다양한 판매망 확충에 힘쓰고 있다.

이차영 괴산군수는 "군에서 직영하는 온라인 쇼핑몰인 '괴산장터'를 이용한 홍보 및 판매, 대도시 자매결연지 사전주문 및 직거래 행사 추진 등 공격적인 마케팅으로 대학찰옥수수 판매 증대를 위한 다각적인 방안을 모색하고 있다"며 "괴산대학찰옥수수는 당도가 높아 씹으면 씹을수록 단맛이 우러나고, 식감이 쫀득쫀득해 남녀노소 누구에게나 사랑받고 있다"고 밝혔다. 이어 "올 여름 휴가철에는 청정 괴산을 찾아 힐링하고, 맛 좋은 대학찰옥수수도 맘껏 맛보시길 바란다"고 덧붙였다.

한편, 대학찰옥수수는 1991년 최봉호 前(전) 충남대 교수가 개발한 옥수수 품종이다. 장연면 방곡리 일부 농가에서 시험 재배해 판매한 결과, 소비자의 반응이 좋아 농가소득과 연계시키기 위해 괴산군 주력 소득작목으로 선정·육성하면서 '괴산대학찰옥수수'라는 이름이 지어지게 됐다.

괴산= 김영 기자 ky58@cctoday.co.kr

http://www.cctoday.co.kr/news/articleView.html?idxno=2012356

Posted by 충투 기자단 트랙백 0 : 댓글 0

댓글을 달아 주세요

사진 = 연합뉴스

[충청투데이 최윤서 기자] 대전·충남·세종지역에 내리던 비는 한차례 소강상태를 보이다가 13일 오후부터 다시 내리겠다.

11일 오전 4시를 기준으로 대전지방기상청은 충남 금산 29.5㎜, 대전 21㎜ 세종 19.5㎜, 공주 18㎜, 보령 15.5㎜, 천안 14㎜, 서산 12.1㎜ 등의 강수량을 기록했다고 발표했다. 비는 12일 그치고 구름이 많을 것으로 예보했다.


폭염은 한풀 꺾여 최저온도 17~20℃와 최고온도 26~29℃를 맴돌겠다.

주말인 13일 오전까지 흐린 날씨가 계속되다가 이날 오후부터 비가 다시 시작될 것으로 관측된다.

밤과 아침 사이 안개가 곳곳에 끼겠으니 교통안전에 유의해야겠다.

서해중부해상의 바람은 약간 강해 항해나 조업 선박은 안전에 각별히 신경 써야 할 것으로 예상된다.

원활한 대기 확산과 일부 지역은 강수 영향으로 대기 상태는 청정할 것으로 전망된다. 당분간 전 권역 미세먼지 농도는 ‘좋음’과 ‘보통’일 것으로 보인다. 대전지방기상청 관계자는 "충남 서해안과 일부 내륙 지역에서는 초속 4~9m 약한 바람, 서해 중부 해상에는 초속 8~13m의 강한 바람이 불어 시설물 관리에 조심하길 바란다"고 말했다.

최윤서 기자 cys@cctoday.co.kr

http://www.cctoday.co.kr/news/articleView.html?idxno=2012373

Posted by 충투 기자단 트랙백 0 : 댓글 0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