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부, 백신 예방 접종계획 발표
내달부터 우선대상자 접종 시작
의료진 등 포함…시도별 접종센터
하반기부터 전 국민 대상 접종

 

2월부터 대전·세종·충남 90만명 백신 먼저 맞는다 - 충청투데이

[충청투데이 이인희 기자] 대전과 세종, 충남지역의 코로나19(이하 코로나) 백신 우선 접종대상자 90만명이 2월부터 순차적으로 백신을 맞게 된다. ▶관련기사 2·3·4면우선 접종대상자의 접종이

www.cctoday.co.kr

 

Posted by 충투 기자단 트랙백 0 : 댓글 0

댓글을 달아 주세요

지자체, 이달 말까지 2단계 연장
카페 취식 허용… 1시간동안 가능

 

1시간 카페 취식 가능 5인 이상 식사는 금지… 충청권 거리두기 단계 유지 - 충청투데이

[충청투데이 이인희 기자] 충청권 지자체가 정부의 사회적 거리두기 연장 조치에 따라 이달 말까지 거리두기 단계를 유지한다.코로나19(이하 코로나)의 완만한 감소세가 나타나는 상황에서 방역

www.cctoday.co.kr

 

Posted by 충투 기자단 트랙백 0 : 댓글 0

댓글을 달아 주세요

학원 등 완화… 헬스장도 검토中
카페, 여전히 홀 영업 금지 상태
형평성 논란… 연합회, 대응 준비
일괄적인 긴급 지원금 비판도

 

"집합금지 완화에 왜 카페만 빠졌나" 업계 집단행동 본격화 - 충청투데이

[충청투데이 조선교 기자] “상식적으로 주점이나 식당에서 감염 위험성이 카페 보다 더 크지 않나요. 우리는 다만 형평성만 지켜달라는 것인데 정부는 고작 200만원 주고 이 정도면 보상했다는

www.cctoday.co.kr

 

Posted by 충투 기자단 트랙백 0 : 댓글 0

댓글을 달아 주세요

방어·굴 등 수산물 제철 맞아 포장·배달 수요 크게 증가해
코로나로 식당 손님 뚝… 울상

 

수산물 포장 배달 '대목' 식당은 '한파' 겨울 수산시장 ‘희비’ - 충청투데이

[충청투데이 이심건 기자] 제철을 맞은 겨울 수산물이 코로나19(이하 코로나) 사태에도 온라인과 수산시장에서 수요가 늘며 인기를 끌고 있다.반면 회식과 송년회 실종으로 식당가를 찾는 발길

www.cctoday.co.kr

 

Posted by 충투 기자단 트랙백 0 : 댓글 0

댓글을 달아 주세요

24일부터 ‘5인이상 모임 금지’로 테이블 나눠앉기 편법 우려 나오지만
자영업자 대부분 “동참… 감염 막아야”… 일부는 매출 탓 고민하기도

 

5인이상 모임 금지 앞두고 자영업자들 “쪼개 앉기 예약 안 받아요” - 충청투데이

[충청투데이 이심건 기자] 연말연시 \'5인 이상 모임 금지\' 편법 우려에 자영업자들이 대응에 나선다.식당은 5인 이상 모임 금지가 권고가 아닌 강제사항이라 자영업자들의 우려가 큰 상황이지

www.cctoday.co.kr

 

Posted by 충투 기자단 트랙백 0 : 댓글 0

댓글을 달아 주세요

고강도 조치에도 확산세 안잡혀
자영업자 방역수칙 실효성 의문
업종별 수칙 형평성 논란 불거져
일각선 숙의과정 부족 지적도

 

자영업 잡으면서 코로나 못잡는 K-방역 - 충청투데이

[충청투데이 조선교 기자] “거리두기 단계를 두 번이나 올렸는데 확진자가 더 늘었다는 건 다른 어딘가에 구멍이 있다는 거 아니냐. 단계가 또 올라가면 영업을 접게 될 텐데 꿋꿋이 수칙을 지

www.cctoday.co.kr

 

Posted by 충투 기자단 트랙백 0 : 댓글 0

댓글을 달아 주세요

1.5단계 시행 첫 주말, 번화가 한산
저녁시간 식당·술집은 여전히 북적
식사중 마스크 미착용 손님 대다수
최근 술집서 확진돼 우려 목소리도

 

[르포] 코로나 무서워 다 피했나… 술집에 그대로 다 있었다 - 충청투데이

[충청투데이 전민영 기자] 5일 저녁 대전 중구 은행동 으능정이 거리. 젊은 층으로 붐벼야할 12월의 번화가가 썰렁했다.사회적 거리두기 1.5단계를 시행하고 맞는 첫 주말, 연말대목에도 불구하고

www.cctoday.co.kr

 

Posted by 충투 기자단 트랙백 0 : 댓글 0

댓글을 달아 주세요

헌팅포차 등 기준 명확치 않아
업소마다 영업 제한 희비 갈려
확진 발생시 책임소재도 불분명
정부대책 無… 구체적 기준 필요

 

업소마다 코로나 영업제한 희비… 신종업태 방역 사각지대 - 충청투데이

[충청투데이 조선교 기자] =코로나19 확산세로 방역 단계가 격상된 가운데 일선 현장에선 신종 업태(실제 사업 운영 형태)를 둘러싼 혼란이 여전히 지속되고 있다. 헌팅포차와 스터디카페, 스터

www.cctoday.co.kr

 

Posted by 충투 기자단 트랙백 0 : 댓글 0

댓글을 달아 주세요

대전서도 확진자 속속 느는데 대흥·봉명·둔산동 일대 붐벼
클럽·주점 등 내부는 더 심각…부킹이나 턱스크·흡연하기도

 

코로나에도 유흥시설 만석… 대전 주말 밤 봉명·둔산동 클럽·주점 북적북적 - 충청투데이

[충청투데이 조선교 기자] “대전은 확진자 없어서 괜찮지 않나요. 들어올 때 열도 재서 괜찮을 거 같은데.”코로나19(이하 코로나) 3차 대유행이 본격화 한 데다가 지난 27일 대전에선 40여일만에

www.cctoday.co.kr

사진 = 29일 오전 12시경 대전 서구 둔산동의 한 클럽 모습. 흰색 복장의 한 여성이 착용하고 있어야 할 마스크를 손에 들고 있다. 이 여성 주변에는 마찬가지로 마스크를 착용하지 않은 채 춤을 추거나 흡연을 하고 있는 남녀가 밀집돼 있다. 조선교 기자

Posted by 충투 기자단 트랙백 0 : 댓글 0

댓글을 달아 주세요

당국, 지정만 하고 기준 안세워… 개념 해석·실태 분석 등 제각각
충남 0곳이라는데 천안 서북구 3곳… 대전도 모호한 기준에 난색
업태 계속 관찰할 수도 없어… 거리두기 격상시 혼란 초래 가능성

 

헌팅포차 '고위험시설' 지정 됐지만…지자체 기준은 제각각 - 충청투데이

[충청투데이 조선교 기자] =방역 당국이 ‘헌팅포차’를 코로나19 고위험시설로 지정한 뒤 반 년이 흘렀지만 이에 대한 기준이 명확히 세워지지 않으면서 일선 현장에선 혼란이 일고 있다.헌팅

www.cctoday.co.kr

 

Posted by 충투 기자단 트랙백 0 : 댓글 0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