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 = 연합뉴스

[충청투데이 최윤서 기자] 대전·충남·세종지역에 내리던 비는 한차례 소강상태를 보이다가 13일 오후부터 다시 내리겠다.

11일 오전 4시를 기준으로 대전지방기상청은 충남 금산 29.5㎜, 대전 21㎜ 세종 19.5㎜, 공주 18㎜, 보령 15.5㎜, 천안 14㎜, 서산 12.1㎜ 등의 강수량을 기록했다고 발표했다. 비는 12일 그치고 구름이 많을 것으로 예보했다.


폭염은 한풀 꺾여 최저온도 17~20℃와 최고온도 26~29℃를 맴돌겠다.

주말인 13일 오전까지 흐린 날씨가 계속되다가 이날 오후부터 비가 다시 시작될 것으로 관측된다.

밤과 아침 사이 안개가 곳곳에 끼겠으니 교통안전에 유의해야겠다.

서해중부해상의 바람은 약간 강해 항해나 조업 선박은 안전에 각별히 신경 써야 할 것으로 예상된다.

원활한 대기 확산과 일부 지역은 강수 영향으로 대기 상태는 청정할 것으로 전망된다. 당분간 전 권역 미세먼지 농도는 ‘좋음’과 ‘보통’일 것으로 보인다. 대전지방기상청 관계자는 "충남 서해안과 일부 내륙 지역에서는 초속 4~9m 약한 바람, 서해 중부 해상에는 초속 8~13m의 강한 바람이 불어 시설물 관리에 조심하길 바란다"고 말했다.

최윤서 기자 cys@cctoday.co.kr

http://www.cctoday.co.kr/news/articleView.html?idxno=2012373

Posted by 충투 기자단 트랙백 0 :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