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청투데이 조선교 기자] <속보>=‘버닝썬 사태’ 이후 일반음식점으로 둔갑한 유흥주점의 실태가 수면 위로 급부상했지만 여전히 전국 각지에서 이같은 불법영업이 판을 치고 있다. 
 <23일자 1면 보도>

 

‘버닝썬 사태’ 이후 급부상한 음식점 둔갑 유흥주점, 여전히 성행 - 충청투데이

[충청투데이 조선교 기자] =‘버닝썬 사태’ 이후 일반음식점으로 둔갑한 유흥주점의 실태가 수면 위로 급부상했지만 여전히 전국 각지에서 이같은 불법영업이 판을 치고 있다. 특히 불법영업

www.cctoday.co.kr


Posted by 충투 기자단 트랙백 0 : 댓글 0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