생필품 판매 고려 저위험 분류 QR코드·발열체크 의무 아냐
확진자 동선 등장…우려 목소리 시민 "수백명 몰려 두려운 장소"

상세기사 보기 ▼

 

수백명 몰리는 대형마트도 코로나 '고위험 시설' 분류 시급 - 충청투데이

[충청투데이 선정화 기자] 코로나19(이하 코로나) 확산에 따라 고강도 사회적 거리두기 2단계가 실시중인 가운데 대형마트도 고위험 시설 분류가 시급하다는 목소리가 나온다.2일 방역당국과 시

www.cctoday.co.kr

 

Posted by 충투 기자단 트랙백 0 : 댓글 0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