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자체, 이달 말까지 2단계 연장
카페 취식 허용… 1시간동안 가능

 

1시간 카페 취식 가능 5인 이상 식사는 금지… 충청권 거리두기 단계 유지 - 충청투데이

[충청투데이 이인희 기자] 충청권 지자체가 정부의 사회적 거리두기 연장 조치에 따라 이달 말까지 거리두기 단계를 유지한다.코로나19(이하 코로나)의 완만한 감소세가 나타나는 상황에서 방역

www.cctoday.co.kr

 

Posted by 충투 기자단 트랙백 0 : 댓글 0

댓글을 달아 주세요

학원 등 완화… 헬스장도 검토中
카페, 여전히 홀 영업 금지 상태
형평성 논란… 연합회, 대응 준비
일괄적인 긴급 지원금 비판도

 

"집합금지 완화에 왜 카페만 빠졌나" 업계 집단행동 본격화 - 충청투데이

[충청투데이 조선교 기자] “상식적으로 주점이나 식당에서 감염 위험성이 카페 보다 더 크지 않나요. 우리는 다만 형평성만 지켜달라는 것인데 정부는 고작 200만원 주고 이 정도면 보상했다는

www.cctoday.co.kr

 

Posted by 충투 기자단 트랙백 0 : 댓글 0

댓글을 달아 주세요

2단계 연장됐지만 자치단체 개별 조치 제한돼 방역수칙 또 변경
혼란 빚고 피로도↑… 일각선 일관성 없는 정책 대응 집단행동까지

 

어젠 앉아서, 오늘은 밖에서… 같은 단계인데 자꾸 바뀌는 방역수칙 - 충청투데이

[충청투데이 조선교 기자] “단계는 똑같은데 수칙은 또 수시로 달리지니까 생계가 걸린 사람들이 쉽게 납득하겠습니까. 그렇다고 확진자가 크게 줄어서 상황이 더 나아지고 있는 것 같지도 않

www.cctoday.co.kr

 

Posted by 충투 기자단 트랙백 0 : 댓글 0

댓글을 달아 주세요

업주들 “조금이나마 숨통 트여”
“코로나 장기전 갈거냐” 주장도

 

대전지역 카페 '실내영업 허용' 규제 완화 마찰음 - 충청투데이

[충청투데이 전민영 기자] 대전지역 카페의 실내 영업이 허용되면서 이에 대한 시선이 엇갈리고 있다. 일부 업주들은 ‘임대료라고 벌게 돼 숨통이 트인다’는 반면 다중이용시설의 규제완화는

www.cctoday.co.kr

▲ 14일 실내 영업이 허용된 대전 서구 소재 한 카페가 텅 비어 있다. 사진=전민영 기자

[충청투데이 전민영 기자] 대전지역 카페의 실내 영업이 허용되면서 이에 대한 시선이 엇갈리고 있다. 일부 업주들은 ‘임대료라고 벌게 돼 숨통이 트인다’는 반면 다중이용시설의 규제완화는 코로나19(이하 코로나) 사태만 장기전으로 만들 뿐이라는 지적도 나온다.

14일 대전지역 유명 커뮤니티와 지역 소상공인 등에 따르면 13일부터 허용된 카페, 제과점 등 휴게음식점의 실내 영업에 대한 의견이 분분한 상황이다.

Posted by 충투 기자단 트랙백 0 : 댓글 0

댓글을 달아 주세요

사회적 거리두기 2단계 매장이용 금지 … 포장·배달만
카페 개념 모호 단속 어려움 조리메뉴 매장서 취식 가능
일부선 메뉴 추가 준비나서

 

"오죽하면 이럴까" 음료에 식사메뉴 내놓는 '카페+식당' - 충청투데이

[충청투데이 송휘헌 기자] 사회적 거리두기 2단계 격상으로 카페의 매장 이용이 금지됐다. 그러나 ‘카페’의 개념이 모호해 일선 지방자치단체는 단속의 어려움을 겪고 있다. 10일 청주시에 따

www.cctoday.co.kr

 

Posted by 충투 기자단 트랙백 0 : 댓글 0

댓글을 달아 주세요

헌팅포차 등 기준 명확치 않아
업소마다 영업 제한 희비 갈려
확진 발생시 책임소재도 불분명
정부대책 無… 구체적 기준 필요

 

업소마다 코로나 영업제한 희비… 신종업태 방역 사각지대 - 충청투데이

[충청투데이 조선교 기자] =코로나19 확산세로 방역 단계가 격상된 가운데 일선 현장에선 신종 업태(실제 사업 운영 형태)를 둘러싼 혼란이 여전히 지속되고 있다. 헌팅포차와 스터디카페, 스터

www.cctoday.co.kr

 

Posted by 충투 기자단 트랙백 0 : 댓글 0

댓글을 달아 주세요

[르포]
대전시, 마스크 의무화시설 점검
‘음식섭취-대화’ 경계 불분명해
식당·카페 손님 대부분 미착용
“관련 세부지침 마련해야” 지적

 

"식사 중 말할 때마다 마스크 써야하나"… 마스크 의무화 혼선 여전 - 충청투데이

[충청투데이 전민영 기자] 다중이용시설 내 마스크 착용이 의무화됐지만 자세한 세부지침의 부재 탓에 카페, 음식점의 단속은 사실상 어려운 상황이다.13일부터 △단란주점, 식당·카페 등 중점

www.cctoday.co.kr

 

Posted by 충투 기자단 트랙백 0 : 댓글 0

댓글을 달아 주세요

카페 손님들 QR체크인 성실히 이행… 대화할때도 마스크 써
저녁시간 식당선 안 쓴 사람 태반…업주들 “수시로 강요 못해”

 

[르포] 개편된 거리두기 첫 날…마주치는 술잔 뒤로 ‘거리두기’ 잊었나 - 충청투데이

[충청투데이 전민영 기자] 5단계로 세분화된 개편된 사회적 거리두기의 첫 주말, 오후시간 대 다중이용시설은 방역수칙을 비교적 잘 지키는 반면 저녁 시간대 식당은 방역에 구멍이 뚫리는 대조

www.cctoday.co.kr

 

Posted by 충투 기자단 트랙백 0 : 댓글 0

댓글을 달아 주세요

[르포]
고강도 거리두기 시행중이지만
대전 일부 대형마트 방역 부실
발열체크·출입정보 기록 안해
저위험시설 분류…방역사각 우려
일부 커피숍도 관리 미흡한 모습

상세기사 보기 ▼

 

코로나에 '무신경' 대전 대형마트·카페 고객들 '다닥다닥' - 충청투데이

[충청투데이 선정화 기자] 1일 오전 11시경 대전 서구의 한 대형마트. 이날은 주말도 아닌 평일 오전이었지만 각종 생필품과 식료품을 사러나온 사람들로 붐볐다.2·3층 주차장 매장 출입구와 1층

www.cctoday.co.kr

 

Posted by 충투 기자단 트랙백 0 : 댓글 0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