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6/12'에 해당되는 글 1건

  1. 2018.06.12 지역일꾼 뽑는 날…투표율 신기록 만들어 봅시다!

메인01.jpg

‘아름다운 선거로 행복한 우리동네를 만들자.’ 


6·13 제7회 전국동시지방선거가 초여름 더위만큼 뜨거웠던 13일간의 공식선거 운동을 마무리하고 유권자의 선택만을 기다리고 있다. 519명(대전 92명·세종 20명·충북 177명·충남 230명)의 충청권 지역일꾼과 국회의원 3명(재보선, 충남 2명·충북 1명)을 뽑는 이번 지방선거는 13일 오전 6시부터 오후 6시까지 충청권 1665개 투표소에서 진행된다. 

1인 7표제(세종 1인 4표, 재보선 지역 1인 8표)로 진행되는 이번 지방선거에는 대전 199명, 세종 65명, 충북 411명, 충남 530명 등 1205명과 국회의원 재보선 후보 10명(충남 천안갑 4명, 천안병 4명, 충북 제천·단양 3명)이 치열한 경쟁을 펼친다.

4년간 충청권 지방행정을 책임질 지역일꾼을 뽑는 선거인 만큼 꼼꼼한 비교와 신중한 투표가 필요하다.

지난 8·9일 열린 사전투표와 달리 지정된 투표소에서만 가능하며 유권자는 본인 확인이 가능한 주민등록증, 여권, 운전면허증 등 신분증을 지참해야 한다. 선거구에 따라 적게는 4장(세종), 많게는 8장까지 기표해야 하는 만큼 안내에 따라 투표 절차를 지켜 투표해야 한다. 투표용지는 두 차례에 나누어 교부되며 1차에는 시·도지사, 교육감, 시·군·구 단체장 투표용지를, 2차는 지역구 시·도의원, 지역구 시·군·구의원, 비례대표 시·도의원, 비례대표 시·군·구의원 투표용지를 받아 투표하면 된다.

선거 당일에는 어떤 경우에도 선거운동을 할 수 없으며 기표소 안에서 기표를 마친 투표용지를 촬영하거나 투표용지를 훼손하는 행위 등은 선거법에 따라 전면 금지된다. 유권자는 투표 '인증샷'을 인터넷이나 SNS(사회관계망서비스)에 올릴 수 있으며 특정 정당의 기호를 뜻하는 제스처를 하고 찍은 사진도 무방하다. 다만 투표용지나 기표소 내부 촬영은 금지된다. 

투표 종료 후에는 충청권 4277개 투표함에 대한 개표가 진행되며 당선자 윤곽은 광역단체장의 경우 이날 오후 10시30분쯤 드러날 것으로 중앙선거관리위원회는 예측하고 있다. 다만 시·군·구의원과 경합 지역 기초단체장 등은 14일 자정에서 오전 2시 사이 당선자를 확인할 수 있을 전망이다. 김대환 기자 top7367@cctoday.co.kr

Posted by 충투 기자단 트랙백 0 :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