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상도시'에 해당되는 글 1건

  1. 2008.09.18 대전 수상레저도시로 변신
충청지역 최대 수자원인 대청댐을 비롯한 엑스포 앞 갑천, 방동·장안저수지, 금강 보조댐 하류 등 5대 물 공간이 수상레저공간으로 개발된다.

박성효 대전시장은 18일 대청호에서 기자회견을 갖고 "물 자원의 체계적 관리와 합리적 활용을 통해 호반의 도시 이미지를 연출하고, 시민 모두가 수상레저를 즐기고 체험할 수 있도록 여건을 조성하겠다"고 밝혔다.

시는 이들 수자원을 대상으로 관련 법령은 물론 담수면적 및 규모의 적정성, 접근성 등을 종합적으로 검토하고 여건에 맞는 활용계획을 수립했다.

활용계획에 따르면 대청호에서는 한국수자원공사의 협력을 얻어 45인승 순시선을 이용, 내달부터 혹한기 3개월을 제외하고 9개월 동안 월 2회 수질환경보전지역 탐사교육이 진행된다.

엑스포남문광장 앞 갑천은 내년 6월 라바보 이전에 따라 담수면적이 지금보다 4배 가까이 넓어짐에 따라 카누, 조정, 윈드서핑, 인력선 등 무동력 수상레저가 가능한 도심 속 물공원으로 변모한다.

방동저수지는 내년 하반기부터 추진되는 성북동 종합관광레저스포츠단지 조성계획에 포함, 동력·무동력 등 종합 수상레저 공간으로 조성된다.

특히 인근 서대전 고속도로나들목 등 외부 접근성이 좋아 '수상레저기구 조정면허시험장'을 설치할 복안이다.

금강 보조댐 하류는 수상바이크나 수상스키 등 다이나믹한 종합 수상스포츠단지를 만들 계획이다. 장안(용태울) 저수지는 장태산 휴양림과 수변절벽의 자연경관을 살린 생태수변공간 및 시민휴식공간으로 조성된다.

한남희 기자 nhhan@cctoday.co.kr
Posted by 비회원 트랙백 0 :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