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불교'에 해당되는 글 1건

  1. 2008.09.23 '대전發 종교화합' 세상에 퍼뜨린다


최근 종교편향 문제가 사회적인 화두로 떠오른 가운데 대전지역 불교와 기독교, 천주교 등 3대 종교 지도자들이 한데 모여 상생발전 방안을 논의해 '대전발 종교 간 화합'이 관심을 끌고 있다.

   
▲ 대전불교사암연합회장 진철 스님(맨 왼쪽)과 천주교 대전교구청 유흥식 주교(가운데), 대전기독연합회 이기복 회장(맨 오른쪽)이 23일 대전 동구 용전동 천주교 대전교구청에서 회동을 마친 뒤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전우용 기자 yongdsc@cctoday.co.kr
☞동영상 cctoday.co.kr 허만진 영상기자
23일 대전불교사암연합회 진철 스님과 대전기독교연합회 이기복 목사는 대전시 동구 용전동 천주교 대전교구청을 방문해 유흥식 주교와 회동을 갖고 종교화합 문제와 지역 현안에 대한 의견을 나눴다.

이날 회동은 지난 17일 진철 스님과 이기복 목사의 만남에서 두 사람이 뜻을 같이해 추진한 회동으로 박성효 시장도 자리를 함께해 종교화합에 대한 지원을 약속했다.

진철 스님은 "지금의 종교 간 갈등은 어느 한 순간의 문제가 아니라 오랜세월 상대방 종교의 실체를 인정하지 않는 것에서 비롯됐다"며 "서로 다른 종교의 성직자와 신도들이 서로의 실체를 인정하고 함께 살 수 있는 방안을 강구해야 한다"고 말했다.

그는 "종교는 이기고 지는 게 없다. 이길 수도 없고 질 수도 없다"며 "종교는 정신적인 차원에서 균형있는 국민, 훌륭한 국민을 만드는데 일조해야지 서로 우리편 만드는 데만 힘쓰면 안된다"고 강조했다.

이기복 목사는 "일련의 사태는 종교인들의 책임이 크고 또한 국민들의 화합에 대한 기대도 크다"며 "종교분쟁은 다른 사회갈등과 달리 국가전체를 분열로 이끌 수 있는 만큼 모든 종교인들이 서로 존중하고 협력해서 문제를 해결하야 한다"고 말했다.

그는 이어 "이렇게 3대 종교지도자들이 한 자리에 모인 것만으로도 매우 큰 의미가 있다"며 "대전발 화해 모드가 전국으로 확산될 수 있도록 서로 노력하자"고 덧붙였다.

이에 대해 유흥식 주교는 "3년 전쯤에도 행정도시 위헌 판결이 나 지역민심이 흉흉할 때 지역 종교지도자들이 만났었다"며 "조용한 가운데 서로 좋은 쪽으로 변화할 수 있도록 중재자 역할을 하겠다"고 말했다.

그는 또 "우리나라는 세계 여러나라에 비해 모범적인 종교활동이 자리잡고 있다"며 "서로의 말에 너무 예민하게 깊이 받아들이지 말고 가볍게 이해하고 넘어갈 수 있는 여유를 가져야 한다"고 역설했다.

김대환 기자 top7367@cctoday.co.kr
Posted by 비회원 트랙백 0 :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