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탈당'에 해당되는 글 1건

  1. 2016.11.22 탄핵 마저도 '늑장 국회'






'야권+비박' 박대통령 탄핵연대 급물살






사진/ 연합뉴스






더불어민주당과 국민의당·정의당 등 야권과 새누리당 비주류인 비박(비박근혜)계 의원들이 22일 박근혜 대통령에 대한 이른바 ‘탄핵 연대’ 논의에 들어갔다. 

특히 이날 대전 출신 새누리당 김용태 의원과 남경필 경기도지사가 탈당을 선언하면서 향후 연쇄 탈당 및 여권 분열로 이어질지 주목된다.

남 지사는 이날 국회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헌법 가치를 파괴하고 실정법을 위반해가며 사익을 탐하는 대통령은 국민으로부터 최고의 권위를 위임받을 자격이 없다”며 “그런 대통령이라면, 국민은 대통령에게 위임한 권한을 되찾아올 수밖에 없다”고 말했다.

김 의원 역시 “국민이 헌법을 통해 부여한 대통령의 권한은 최순실과 그 패거리들의 사리사욕을 채우는 데 쓰였다”며 “헌법의 최종 수호자인 대통령이 민주주의 공적 기구를 사유화하고 자유 시장 경제를 파괴했고, 공직자의 영혼과 자존심을 짓밟으며 이들을 범법행위로 내몰았고, 기업 돈을 갈취하고 사기업을 강탈하는 데 공모했다”고 지적했다. 

이들은 이날부터 박 대통령의 탄핵 추진을 위해 새누리당 의원들을 상대로 설득 작업에 돌입하기로 했다. 대표적인 비주류 중진인 이들의 탈당에 발맞춰 야권도 여당 내 이탈표 확보에 사활을 거는 모습이다.

정치권 등에 따르면 야당 전원이 탄핵 찬성 입장임을 가정할 때 새누리당에서 최소 29표의 이탈표를 가져와야 한다. 그렇지 않으면 박 대통령을 퇴진시킬 방법이 사라지고 이는 결과적으로 박 대통령과 여권 전체에 면죄부를 줌으로써 국면전환이 이뤄질 가능성이 있다. 이 때문에 민주당은 비박계와 공식적으로 연대를 협의하기 보다는 개별 의원 차원에서 ‘각개 접촉’을 하고 있다. 

기동민 원내대변인은 “오늘부터 모든 의원의 전방위적 접촉이 시작될 것”이라고 말했다. 이와는 별개로 새누리당 비박계 하태경 의원과 민주당 이언주·국민의당 김관영 의원은 이날 오후 ‘박 대통령 탄핵 소추를 위한 긴급토론회’를 열고 ‘탄핵 연대’ 구성을 논의했다.

서울=이병욱 기자 shoda@cctoday.co.kr

Posted by 충투 기자단 트랙백 0 :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