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비사업'에 해당되는 글 1건

  1. 2008.09.04 탄방 1구역 분양가 서남부 넘는다
'대전시 서구 탄방1구역 주택재건축 아파트'의 분양가는 얼마나 될까?

대전 둔산권 아파트단지로 분류할 수 있는 탄방1구역 주택재건축 아파트 시공사 선정을 위한 입찰이 오는 8일 마감될 예정인 가운데 분양가에 수요자들의 이목이 쏠리고 있다.

실수요자에게는 분양가에 따라 청약전략도 크게 달라질 수 있기 때문이다.

4일 탄방1구역 재건축정비사업조합에 따르면 탄방1구역 재건축아파트는 지하 2층, 지상 42층, 1370가구 규모로 지어지며 조합원분 500여 가구를 제외한 일반분양 물량을 분양할 예정이다.

가구별 타입은 111㎡A형(33.57평) 318가구, 111㎡B형(〃) 84가구, 111㎡C형(〃) 84가구, 111㎡D형(〃) 84가구, 140㎡A형(42.34평) 303가구, 141㎡B형(42.65평) 101가구, 172㎡A형(52.02평) 160가구, 172㎡B형(〃) 236가구로 각각 계획돼 있다. 그러나 이는 공동주택 신축공사 건축심의와 주택건설사업승인 과정 등을 거치면서 다소 조정될 수 있다.

분양가는 시공사가 선정된 후 분양가 산출 근거에 의해 책정되기 때문에 현재로선 정확히 알 수 없다.

하지만 조합 측이 현장설명회에서 조합원분 분양가를 3.3㎡당 770만∼810만 원 수준으로 제시해 탄방1구역 일반 분양물량 분양가는 이보다 더 높을 것으로 예상된다. 통상 재건축아파트의 일반 분양물량이 조합원분보다 높은 선에서 분양가가 결정되기 때문이다.

부동산 시장에서는 조합원분의 분양가가 이대로 굳어진다면 탄방1구역 일반분양물량의 분양가격이 서남부지구 신규물량보다 높게 책정될 수 있을 것이라고 내다보고 있다.

벌써부터 3.3㎡당 1000만 원을 육박하는 수준에서 책정될 것이라는 얘기도 흘러나오고 있다.

지난달 19일 시공사 선정을 위한 현장설명회에 참여한 한 건설사 관계자는 "일반분양물량의 분양가는 현재로선 알 수 없다"며 "그렇지만 조합원분 분양가보다 상당히 높은 수준에서 책정될 것"이라고 귀띔했다.

부동산중개업소 관계자는 "이 곳에서 일반분양분이 언제 나올까 하는 것도 관심사이지만 특히 분양가가 분양흥행에 직결돼 있어 초미의 관심사"라고 말했다.

박길수 기자 bluesky@cctoday.co.kr
Posted by 비회원 트랙백 0 :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