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왕복4차로'에 해당되는 글 1건

  1. 2008.10.19 무심동서로 지하 왕복4차로 된다
확장 방법을 놓고 논란이 일던 청주시 상당구 서문동 무심동로 청주대교~제1운천교 구간에 지상 왕복 4차로, 지하 왕복 4차로의 도로를 건설하는 방안이 사실상 확정됐다.

청주시는 지난 17일 '무심천 동·서로 확장사업 타당성조사 용역 최종보고회'를 열고 1186m 길이의 왕복 4차로 지하차도를 건설하는 안을 채택했다.

당초 이날 보고회에서 용역을 맡았던 ㈜홍익기술단은 청주대교~제1운천교 구간에 지상 왕복 4차로, 지하 왕복 6차로의 도로를 건의했지만 무심천의 명물인 벚꽃을 유지하기 위해 지하 왕복 4차로로 변경했다.

남상우 청주시장은 "지하차도를 한차로 넓히는 것보단 청주시민의 사랑을 받는 무심천 벚꽃을 유지하는게 시민들을 위하는 것"이라고 말했다.

이에 따라 시는 지하차도를 왕복 6차선에서 왕복 4차선으로 변경하는 안에 대한 검토가 끝나면 내년 상반기까지 편입토지 보상과 실시 설계 등을 마친 뒤 사업인가를 받아 우선 남석교~송천교 구간 4.6㎞를 완공하고 순차적으로 청남교~장평교 구간 4.3㎞에 대한 공사를 진행할 계획이다.

시는 당초 무심동로를 왕복 10차로로 확장하려 했으나 청주기계공고와 주성초등학교가 반발하자 무심동로와 청주기계공고 앞 도로를 각각 일방통행 4차로로 건설하는 방안을 마련했다.

하지만 이 또한 학교 주변을 통과하는 차량들의 과속으로 인해 학생들의 안전에 문제가 발생할 수 있다는 우려가 제기되면서 지하차도 건설로 계획을 수정했다.

청주시 관계자는 "공사로 인한 도심교통난을 최소화하기 위해 도심 구간에 대한 공사에 대해 우선 예산을 투입해 최단기간에 끝낼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라며 "공사기간 중 무심천 벚꽃에 피해가 가지 않는 공법을 연구 중"이라고 밝혔다.

무심천 동·서로 확장사업은 청주시 도심의 남북방향의 원활한 교통소통을 위해 추진되고 있으며 시는 상당구 정상동을 시점으로 청원군 남일면 신송리까지 총 연장 12.6㎞에 왕복 8~10차로 도로를 계획 중이다.

또한 시는 무심동·서로 확장공사가 마무리 되면 하상도로를 철거해 자연하천으로 복원할 예정이다.

 심형식 기자 letsgohs@cctoday.co.kr
Posted by 비회원 트랙백 0 :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