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존농도'에 해당되는 글 1건

  1. 2017.10.17 충청권 오존농도 기준치 넘어섰다

메인01.jpg
▲ ⓒ연합뉴스

대전시와 충청권 지역 오존농도 측정 분석 결과, 대전 구성동 일대가 0.129ppm을 배출하며 가장 높은 오존농도를 기록한 것으로 조사됐다. 아울러 구성동 외에도 대전·충청 일대 24개 모든 측정소 측정 결과, 최대농도를 0.09ppm 아래로 배출한 측정소는 단 4곳뿐이었다. 즉 대전·충청권에서는 국내 기준치인 8시간/0.06ppm 달성은커녕 0.09ppm보다 낮은 곳마저 흔치 않다는 결과가 나왔다.

국회 환경노동위원회 소속 더불어민주당 강병원 의원은 17일 대전·충청에 퍼져있는 24개 오존 농도 측정소에서 측정한 오존 농도 조사 결과 이같이 분석됐다고 밝히며 0.09ppm을 강조하는 이유에 대해 설명했다.

강 의원은 "WHO에서 발표한 연구결과, 일정 수준 이상의 오존 농도에 노출되면 해당지역에서 초과 사망이 발생하는데 0.09ppm 농도 이상부터 그렇게 된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그 정도는 100명 당 1~2명 수준이며 충청 시민의 생명 자체가 위협받는 셈"이라며 대전·충청 오존농도의 심각성을 강조했다. 

오존은 특유의 유독성과 강한 자극성 때문에 인체에 심각한 위해를 끼치는 물질로, 단기간 노출 시에도 각별한 주의가 필요한 상황이지만 대전·충청 지역 수치로 봤을 때 전반적으로 제대로 관리되고 있다고 볼 수 없는 셈이다.

전국 7개 대도시의 여름철 일평균 오존 농도가 10ppb(0.01ppm) 증가할 때, 초과사망이 지역별·연령별로 2.1~2.6%가 심혈관계 질환에 의해 사망하는 것으로 분석됐다. 이는 지난 정부가 오존저감의 필요성을 전혀 느끼지 않았음은 물론 어떤 대책도 마련하지 않은 것으로 봐도 무방할 정도다.

강 의원은 "대전·충청 시민의 생명을 위협하는 오존의 심각성은 물론 정부의 대기오염물질 개선을 위한 정책 부족을 보여주는 단적인 증거"라고 강조했다.

서울=백승목 기자 sm100@cctoday.co.kr

Posted by 충투 기자단 트랙백 0 : 댓글 0